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CUSTOMER CENTER
BANKINF INFO



 
박물관 큐레이터로 살다
최선주 지음 / 주류성
기본 정보
상품명 박물관 큐레이터로 살다
최선주 지음 / 주류성
소비자가 19,000원
판매가 17,100원
적립금 520원 (3%)
정기배송

배송주기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수량
증가 감소
상품 옵션
옵션선택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 박물관 큐레이터로 살다
최선주 지음 / 주류성
수량증가 수량감소 17100 (  520)
Total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BUY NOW
정기배송 신청하기
SOLD OUT
X 닫기

이벤트

 책 개요


제목 박물관 큐레이터로 살다

지은이 최선주

판형 및 페이지 : 175 X 226mm / 272

발행일 및 가격 : 2022년 3월 3일 가격 19,000

- ISBN : 978-89-6246-475-7 03600

주류성출판사

 

∎ 책 소개

 

시간을 만지는 사람들큐레이터

 

큐레이터들은 시간을 만지는 사람들이자 시간을 잇는 사람들이다손때 묻은 유물을 다루면서 그 가치를 찾고 유물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일을 하면서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말없이 일하는 사람들이다.

 

이 책은 우리나라 박물관 110년의 역사 중에서 전환기라 할 수 있는 1990년 이후부터 현재 까지 국립박물관 큐레이터로 일하면서 경험한 소회를 다루고 있다지은이는 불교조각을 전공한 큐레이터로서 국립중앙박물관 불교조각실 전시에 얽힌 이야기또 영월 창령사 터 오백나한상을 비롯하여 수많은 특별전을 기획하면서 보람 있었던 일과 숨겨진 박물관 이야기를 진솔하게 담고그와 관련된 사진들을 전시도록을 보는 것처럼 정리하였다박물관에는 유물과 그 유물이 지나온 시간들그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가 가득 담겨 있다그리고 그 의미들을 잊지 않고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하기 위하여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는 큐레이터들이 있다.

 

이 책이 박물관 도처에 스며있는 큐레이터들의 땀과 열정을 느끼고아울러 큐레이터를 꿈꾸는 사람들과 박물관을 사랑하고 즐겨 찾는 관람객들에게그리고 박물관에 선뜻 들어서지 못하는 분들에게도 박물관이 조금 더 가깝게 느껴지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

 

 

∎ 프롤로그

 

박물관에는 유물이 지나온 오랜 시간들과 그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가 남아 있다

 

작가는 30여 년 동안 국립박물관 큐레이터로서 일해 왔다그사이 새 국립중앙박물관 건립과 한국 박물관 개관 100주년 기념사업 등 박물관 역사에 기념비적인 프로젝트에 참여할 기회도 가졌다그리고 국립중앙박물관 초대 어린이박물관 팀장국립춘천박물관장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실장을 거쳐 국립경주박물관장까지감사하게도 한 사람의 큐레이터가 겪기에 과분할 정도로 많은 일을 지나왔다큐레이터로 살기 시작한 지 7년째 되던 2000용산 새 국립중앙박물관 건립현장에 파견되어 2005년 박물관 개관까지 전 공정에 참여했다건물이 올라가는 것을 보고 있으면 황량한 벌판에 혼자 서 있는 것 같았다안전모를 쓰고 현장을 누비며 새 박물관을 완성하면서도 미래의 박물관이 어떤 평가를 받게 될지 걱정도 됐다독일영국프랑스네덜란드 등 세계 유수 박물관을 견학하였고그렇게 얻은 정보를 새 국립중앙박물관에 적용하였다국립중앙박물관을 찾을 때마다 텅 빈 전시실을 채우기 위해 고민했던 젊은 날의 모습과 관람객이 가득 찬 지금의 모습이 겹쳐져 가슴이 뭉클하다용산 국립중앙박물관 건립추진단에서는 아직 풋내 나는 큐레이터로서 국립박물관의 미래를 꿈꿨다면, 2009년 한국 박물관 개관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 팀장을 맡게 되면서는 박물관의 과거를 돌아보게 되었다전국 600여 개 공·사립대학박물관·미술관과 함께 공동사업을 추진하며 박물관을 거쳐 간 많은 큐레이터 선배들을 만났고그들이 겪은 박물관 에피소드를 기록으로 남겼다그때의 경험은 큐레이터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남기고전하고 싶다는 바람을 갖게 했다그리고 큐레이터로서의 시간에 막을 내리는 지금작가는 이제야 그 바람을 이루고자 한다박물관에는 유물과 그 유물이 지나온 시간들그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가 가득 담겨 있다그리고 그 의미들을 잊지 않고더 많은 사람에게 전달하기 위하여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는 큐레이터들이 있다그렇기 때문에 큐레이터는 시간을 만지는 사람들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책은 우리나라 박물관 110년의 역사 중에서 전환기라 할 수 있는 1990년 이후부터 현재까지 큐레이터로 일하면서 경험하고 느낀 것들을 다루었다특히 불교 조각사를 전공한 큐레이터로서 불상 연구와 국립중앙박물관 불교조각실 전시에 얽힌 이야기또 가장 기억에 남은 영월 창령사 터 오백나한상을 비롯하여 최근 국립경주박물관이 기획한 <고대 한국의 외래계 문물특별전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특별전과 함께 하면서 느낀 소감을 함께 나누고자 했다그리고 국립박물관 큐레이터로 일하면서 가장 보람 있었던 일과 숨겨진 이야기를 진솔하게 담았다이 책이 큐레이터를 꿈꾸는 사람들과 박물관을 사랑하고 즐겨 찾는 관람객들에게그리고 박물관에 선뜻 들어서지 못하는 분들에게도 박물관이 조금 더 가깝게 느껴지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

 

 

 지은이

 

최선주

 

한국미술사로 홍익대학교 대학원 미술사학과에서 석사전남대학교 대학원 사학과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일본 나라국립박물관 객원연구원국립춘천박물관장을 거쳐 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실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국립경주박물관장으로 재직 중이다그간 <고려사경 변상도의 세계부처 그리고 마음>과 <창령사 터 오백나한당신의 마음을 닮은 얼굴등 크고 작은 전시를 기획했다.

 

 

 목차

 

책을 열며

 

1큐레이터불상을 마주하다

나를 큐레이터로 만든 은진미륵

반가사유상과 이집트 왕비

효의 상징감산사 부처와 보살상

미소 띤 부처의 얼굴

엘리베이터를 타고 온 하남 하사창동 고려 철불

돌아온 국보강릉 한송사 터 보살상

피아노 연주에 놀란 장창곡 애기 부처

큐레이터가 되살린 진구사 터 부처

불상 감상은 어떻게 할까

 

2특별전이 땅의 특별한 이야기

나의 첫 특별전

다시 만난 세한도

조선 국왕이 만든 아카이브

옛사람들의 풍류와 여행

강원 민초의 노고와 왕실 백자

고대 유물과 현대 미술의 만남

관람객의 마음을 훔친 에필로그

박물관에 온 조선 왕릉 호랑이

모두의 마음을 움직인 얼굴

희랑대사와 태조 왕건이 남겨둔 만남

문화외교의 디딤돌박물관

 

3박물관숨겨진 이야기

박물관 심벌마크는 왜 중요할까

BTS(방탄소년단)가 만난 원랑선사

백년을 되돌아보며 백년을 꿈꾸다

전쟁의 상처를 겪은 비운의 선림원 범종

성덕대왕신종소리를 이어가다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 우승 손기정 청동투구

꿈과 희망의 어린이박물관

군 장병으로 가득 찬 박물관

비밀의 공간에서 열린 공간으로 다시 태어난

 

글을 마치며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DELIVERY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4,0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EXCHANGE INFO

교환 및 반품 주소
 - [13837]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별양동) 과천오피스텔 614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계약내용에 관한 서면을 받은 날부터 7일. 단, 그 서면을 받은 때보다 재화등의 공급이 늦게 이루어진 경우에는 재화등을 공급받거나 재화등의 공급이 시작된 날부터 7일 이내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계약내용과 다르게 이행된 때에는 당해 재화 등을 공급받은 날 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이용자에게 책임 있는 사유로 재화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다만, 재화 등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에는 청약철회를 할 수 있습니다)
  - 이용자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재화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재화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재화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개별 주문 생산되는 재화 등 청약철회시 판매자에게 회복할 수 없는 피해가 예상되어 소비자의 사전 동의를 얻은 경우
  - 디지털 콘텐츠의 제공이 개시된 경우, (다만, 가분적 용역 또는 가분적 디지털콘텐츠로 구성된 계약의 경우 제공이 개시되지 아니한 부분은 청약철회를 할 수 있습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SERVICE INFO

게시물이 없습니다

글쓰기 목록

게시물이 없습니다

글쓰기 목록